'중성화수술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2.06.04 쌈채 중성화 수술했어요.

6월2일날 쌈채 중성화 수술 시키려 동물 병원에 갔다.


살 때 파는 아줌마가 수컷이라고 해서 난 이 때까지 수컷인 줄 았았는데


의사샘이 진찰을 하더니 어라 이 녀석 암컷인데요 이랬다.


나도 당황 의사도 당황 ㅎㅎㅎㅎㅎ


그래서 수술 비용이 10만원 더 들었다. 총 25만원 ㅜㅜ


이번 달은 정말 허리띠 졸라 메야 할 듯 싶다.


첫날은 정말 기운 못 차리더라 내 옆에 절대 안오고 가서 만지면 하악질 하구


내가 미웠나보다.


그래두 둘쨋날 부터는 조금식 기운 차려서 다행이다.


저녁에는 밥도 많이 먹고 화장실도 다녀오고 잘 먹는거 보고 맘이 편해지는거 보니깐


내가 주인이긴 주인인가보다.


인제 형이라고 말하면 안되겠다. ㅎㅎ 이젠 오빠임~~~



수술 전 날 긔요미 쌈채 ㅎㅎ



수술 후 떡 실신한 쌈채 ㅜㅜ



열심히 꾹꾹이 해주는 쌈채 ㅎㅎㅎ 완전 긔요미 ㅎㅎ

'나의 일상 > 쌈채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ktx 타는 고양이 쌈채  (0) 2012.08.01
쌈채 가방 샀어요 ( 고양이 이동장 )  (0) 2012.06.07
쌈채 중성화 수술했어요.  (0) 2012.06.04
쌈채 온지 삼개월  (0) 2012.05.30
쌈채 처음 우리집 데려 온 날  (0) 2012.05.17
Posted by 부우산사나이

댓글을 달아 주세요